김조광수·이현승·김의성, '히든싱어' 주현미 편에 '호평일색' > 기사자료실

본문 바로가기

기사자료실

김조광수·이현승·김의성, '히든싱어' 주현미 편에 '호평일색'

페이지 정보

작성자 정은태 작성일13-11-10 13:30 조회338회 댓글0건

본문

[TV리포트=김민지 기자] '히든싱어2' 주현미 편에 영화감독 김조광수, 이현승, 배우 김의성 등 각 분야 유명 인사들의 호평이 이어졌다.

9일 방송된 JTBC '히든싱어2'는 데뷔 29년 차 트로트의 여왕 주현미 편으로 방송됐다.

주현미는 모창 능력자들과 치열한 대결을 펼치면서도, 주변의 편견 어린 시선 속에서도 전통 가요를 부르는 후배들을 걱정해주는 선배 가수의 모습으로 감동을 자아냈다. 또한, 모창 능력자들과 영화 '첨밀밀'의 OST '월량대표아적심' 등을 부르며 1980년대 시대의 향수를 자극했다.

주현미와 모창 능력자들이 만들어내는 무대에 각계 각층 유명 인사들의 호평이 이어졌다.

영화감독 김조광수는 트위터로 "히든싱어에 빠져버렸다. 재밌어 어떡해!"라고 전했다. 영화 '푸른소금'을 연출한 이현승 감독은 "마녀사냥부터 요즘 JTBC핫하다"라고 말했다.

배우 김의성은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주현미씨가 부르는 월량을 듣다니 죽어도 여한이 없다. 히든싱어 만쉐이(만세)!"라고 전했다.

또한 요리 연구가 이보은은 '히든싱어2' 주현미가 부르는 월량대표아적심을 들어 "완전 감격스러워요"라고 호평했다.

이날 주현미 편은 6.2%의 자체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다.

[티브이데일리 문경림 인턴기자 news@tvdaily.co.kr /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


티브이데일리|작성 문경림 인턴기자|입력 2013.11.10 11:06
 
ⓒ 티브이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툴바 메뉴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 2017 JUHYUNMI.COM. All Rights Reserved.